증권일보
> 종합 > 산업
대웅제약, 신약 파이프라인 등 미래신성장동력 공개
한해성 기자  |  hhs@s-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5.18  14:0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대웅제약이 미래신성장동력에 대한 계획과 바이오 신약 현황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18일 대웅제약은 전승호 사장이 지난 17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개최된 ‘제15회 삼성 글로벌 인베스터즈 컨퍼런스 2018’에서회사의 신약 파이프라인 등 미래신성장동력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삼성 글로벌 인베스터즈 컨퍼런스는 국내외 기관투자가 500여명을 비롯해 90여개 각 산업 대표 기업이 참가하는 IR 컨퍼런스다. 대웅제약이 글로벌 투자자 대상 컨퍼런스에 참여한 것은 이번이 최초다.

   
▲ 전승호 대웅제약 사장이 삼성 글로벌 인베스터즈 컨퍼런스에 참석해 회사의 미래성장동력 육성 계획에 대해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 대웅제약

이날 대웅제약은 전 세계 기관 투자가를 대상으로 전승호 사장이 CEO 프리젠테이션을 하고, 박성수 나보타사업본부장, 유종상 바이오센터장, 박준석 신약센터장이 패널로 참가했다.

전승호 사장은 ‘Daewoong's strategic Dynamics and its Midway’를 주제로 안정적으로 성장 중인 ETC/OTC 사업과 차세대 성장 동력으로 삼고 있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의 최신 임상 결과 및 지난 15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나보타 제조처 승인 획득 성과를 소개했다.

이와 함께 대웅제약의 미래 신성장 동력인 APA 항궤양제, PRS 항섬유화제 등 화합물 신약 연구 현황과 한올바이오파마와 공동 개발 중인 안구 건조증 치료제 등 바이오 신약 연구 현황도 공개했다.

전승호 사장은 “대웅제약은 매출액 대비 약 13~14%의 연구 개발비를 지속적으로 투자해왔으며 한국 본사를 비롯해 미국, 중국 등 5개국 연구 네트워크를 중심으로 R&D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며, “빠르게 진행되고 있는 노령화시대에 인류건강을 지키고 삶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신약 개발에 도전해 성과를 이루어 낼 것이며, 한국을 넘어 명실상부한 글로벌 헬스 케어 그룹으로 거듭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CEO 프리젠테이션 외에도 해외 기관 투자가와 개별 투자 미팅을 진행하며 적극적으로 회사를 알렸다.

한해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 인기기사
1
주변영향력 극대화속 반등모색 병행
2
SK하이닉스, 도시바 투자 완료로 업황 불확실성 감소
3
우리은행, 지주사 전환 시 배당증가 등 긍정적 평가
4
코스피 상장사 부채비율 1분기 0.9%p 상승
5
코스메카코리아, 실적 회복기 진입 목표가 상향 '매수'
6
컴투스, 하반기 신작 모멘텀 기대 지금이 투자 적기
7
국내 주식형펀드, 이틀 연속 자금 순유출 지속
8
와이오엠, 80억원 규모 전환사채 (CB) 발행 결정
9
주금공, 주택금융연구원장에 황인성 전 삼성경제연구소 자문역
10
KT, 시베리아 대륙횡단 열차에 원격의료시스템 구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제금융로6길 33 맨하탄빌딩 1210호  |  대표전화: 02) 780-7330  |  팩스 : 02) 780-7345
등록일자:2013년 6월 26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713  |  대표 : 차원기  |  발행/편집인 : 박종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편집부국장 : 신승우  |  발행처 : (주) 증권일보 Copyright © 2013 증권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