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포스트
주요뉴스
두산퓨얼셀, 연료전지 신규 수주 기대…'비중확대' 제시
두산퓨얼셀, 연료전지 신규 수주 기대…'비중확대' 제시
  • 유명환 기자
  • 승인 2024.06.11 0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투자증권은 11일 두산퓨얼셀에 대해 8~9월 있을 신규 연료전지 사업 관련 낙찰자 선정에서 100메가와트(MW) 이상의 신규 수주가 예상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2만4000원에서 2만7000원으로 상향하고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정연승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일반 수소 발전 시장이 매년 1회 실시되면서 국내 연료전지 시장은 170~180메가와트(MW) 규모의 시장이 매년 형성될 전망"이라며 "두산퓨얼셀은 60% 이상의 점유율을 기반으로 100MW 이상의 신규 수주가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또 "청정 수소 발전시장은 6500기가와트(GWh) 규모로 입찰이 실시되며 11월 입찰 실시 및 12월 사업자 선정이 예정돼있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최근 전력 수요 증가, 미국 중심의 연료 전지 수요 기대감으로 동종 기업들의 밸류에이션 상향을 반영한다"면서 "국내 시장에서는 일반수소 및 청정수소 입찰 시장을 통한 수요 증가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2분기부터는 연료전지 매출이 재개될 것으로 예상했다. 정 연구원은 "2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6.7% 증가한 623억원, 영업이익은 165.9% 감소한 13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라며 "분기당 300억원 이상의 유지 보수 매출이 발생하는 가운데 연료전지 기기 매출액도 반영되면서 하반기 매출 증가가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