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포스트
주요뉴스
에이피알, 올해 미국 매출 급등세...투자의견 양호
에이피알, 올해 미국 매출 급등세...투자의견 양호
  • 유명환 기자
  • 승인 2024.05.28 0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투자증권은 28일 에이피알에 대해 올해 미국에서의 양호한 매출 성장이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 목표주가는 43만원을 신규 제시했다.

김명주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2021년 3월 한국에서 홈뷰티 디바이스 판매를 시작한 에이피알은 지난해 기준 국내 매출 비중이 61%"라면서 "올해는 미국에서의 양호한 매출 증가로 전체 매출에서 국내 비중이 53.6%로 낮아질 걸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에이피알은 올해 2월 부스터프로를 일본과 미국에 출시했고, 신제품인 울트라튠의 글로벌 판매 또한 계획하고 있다. 최근 미국 시장에서 한국 인디 화장품의 인기 또한 꾸준히 높아지고 있어 에이피알의 미국 화장품 사업 매출은 전년 대비 75.2% 증가하며 양호한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김 연구원은 "이달 고주파 가정용 미용기기인 울트라튠을 출시한 에이피알은 올해 하반기에 2개의 신제품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라며 "부스터프로부터 울트라튠, 그리고 신제품 출시를 완료할 시 에이피알은 뷰티 앳 홈(Beauty at home)에 필요한 라인업을 갖추며 브랜드파워가 더욱 더 높아질 걸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다만 "최근 중국에서 홈뷰티 디바이스 산업이 빠르게 성장하면서, 고주파 디바이스에 대한 제품 성능·안전성 관련한 규정을 정립했다"면서 "이런 규정은 홈뷰티 디바이스 산업의 성장에 따라 반드시 필요한 부분이지만, 단기적으로는 시장의 예상보다 회사의 매출 증가 속도를 더디게 만드는 요인으로 작용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