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일보
> 종합 > 기술·IT
네이버·랩스, CES 2019 이노베이션 어워드서 4개 혁신상 수상
최보영 기자  |  byc@s-d.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9  12:2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네이버와 네이버랩스가 세계 최대 IT·가전 박람회 CES 2019 참가를 앞두고, 3D AR HUD ‘어헤드AHEAD 등 4개 프로덕트가 ‘CES 2019 이노베이션 어워드’를 수상했다.

‘CES 이노베이션 어워드CES Innovation Awards’는 외부 엔지니어, 디자이너 그리고 무역협회 멤버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이 탁월한 기술력과 디자인 경쟁력을 갖춘 제품들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에는 총 28개 제품군에 대해 심사 및 선정이 진행된 가운데, 네이버와 네이버랩스는 3개 부문에 4개 프로덕트를 제출,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 내년 1월 CES 2019 참가를 앞둔 네이버와 네이버랩스가 CES 2019 이노베이션 어워드에서 4개 제품의 기술 혁신성과 경쟁력을 인정받아 수상했다.

먼저 ▲차량용 IVI 플랫폼 어웨이 AWAY가 탑재된 헤드유닛 디스플레이와 ▲3D AR HUD 어헤드 AHEAD는 ‘차량용 오디오 및 비디오In-Vehicle Audio/Video’ 부문에서, 코리아텍과 네이버랩스가 공동개발한 ▲로봇팔 앰비덱스AMBIDEX는 ‘로봇 및 드론Robotics and Drones’ 부문에서, ▲모바일 매핑 시스템 R1은 ‘지능형 차량 및 자율주행 기술Vehicle Intelligence and Self-Driving Technology’ 부문에서 각각 혁신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특히 네이버랩스가 지난 10월 DEVIEW 2018에서 첫 공개한 3D AR HUD ‘어헤드’와 모바일 매핑 시스템 ‘R1’는 출품과 동시에 수상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앞서 ‘앰비덱스’는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지난 10월 스페인에서 열린 국제로봇학술대회 ‘IROS세계지능형로봇시스템총회’에서 우승했고, ‘어웨이’ 또한 9월 세계 3대 디자인상 중 하나인 IDEA 2018 어워드에서 수상한 바 있다.

송창현 네이버 CTO 겸 네이버랩스 대표는 “이번 수상을 통해 생활환경지능Ambient Intelligence 구현을 위해 연구개발 중인 다양한 미래 기술들의 혁신성과 우수성을 두루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사용자의 일상 속에서 ‘연결connect’과 ‘발견discover’의 가치를 담아 낼 기술들을 지속적으로 연구개발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는 내년 1월 8일부터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 CES 2019에 참가하며 글로벌 기술 기업으로서의 행보를 본격화한다.

앞서 DEVIEW 2018을 통해 선보인 xDM 플랫폼을 비롯한 AI, 자율주행, 로보틱스 등 다양한 분야의 기술 플랫폼들을 글로벌 무대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최보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 인기기사
1
한국예탁결제원, '2018 부산 크라우드 펀딩 로드쇼' 개최
2
미국發 훈풍에 상승, 2100 회복은 실패
3
신한은행, 해외 전자상거래 수출대금 간편 정산서비스 제공
4
NHN벅스, 3분기 연결 영업익 흑자전환 성공
5
덴티움, 3분기 영업이익 부진 수출은 꾸준히 증가
6
CJ CGV , 4분기 주가 상승 모멘텀 감소에 '비중축소'
7
롯데하이마트, 3분기 실적 예상치 이하 목표가 하향
8
국내 주식형펀드, 6거래만에 자금 순유출
9
내년 1월 출범 우리금융지주 회장에 손태승 은행장 내정
10
파라다이스, 3분기 실적 예상치 상회 투자의견 상향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제금융로6길 33 맨하탄빌딩 1210호  |  대표전화: 02) 780-7330  |  팩스 : 02) 780-7345
등록일자:2013년 6월 26일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02713  |  대표 : 차원기  |  발행/편집인 : 박종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종선
편집부국장 : 신승우  |  발행처 : (주) 증권일보 Copyright © 2013 증권일보. All rights reserved.